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정치
6ㆍ4지방선거
경제
ㆍ기업경영
ㆍ노동
ㆍ취업
사회
ㆍ복지
ㆍ자선사업
ㆍ재난/안전
문화
교육
ㆍ교육정책
ㆍ온라인교육
ㆍ평생교육
기획
익산인
ㆍ익산인
오피니언
포토
행복소식통
전북
심뇌혈관 질환 이렇게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설문조사

익산시의회 2021년 사자성어 '극세척도(克世拓道)'

기사 등록 : 2020-12-24 15:12: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시의원 의회사무국 공모 통해 선정

"어려움 극복하고 새 길을 개척한다"


 ▲ 유재구 익산시의회 의장.   ⓒ익산투데이
▲ 유재구 익산시의회 의장.   ⓒ익산투데이

 

익산시의회(의장 유재구)가 내년 의정활동 목표 사자성어로 '극세척도(克世拓道)'를 선정했다.


시의원과 의회사무국 직원들의 공모를 통해 선정한 극세척도(克世拓道)는 “어려움을 극복하고 새 길을 개척한다”는 뜻이다.


이는 지금의 현실이 당장은 어렵고 힘들더라도 시민과 함께 똘똘 뭉쳐 위기를 참고 이겨내어 새로운 길, 희망의 길을 열어가겠다는 익산시의회의 의지를 표현했다.


유재구 의장은 “2020년 코로나19로, 최악의 경제난으로, 그 어느 해보다 사회적으로 경제적으로 암울했던 한 해였다"며 "우리는 지금까지와는 다른 자세로 2021년을 시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어려운 시기일수록 미래를 향한 희망과 그 희망을 현실로 만들고자 하는 강한 의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2021년에도 여러 난관 속에 어려움이 많겠지만 익산시의회는 ‘극세척도(克世拓道)’의 지혜를 모아 코로나19로부터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켜내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는 의정활동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인기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