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메뉴로 바로가기 본문으로 바로가기
닫기
정치
6ㆍ4지방선거
경제
ㆍ기업경영
ㆍ노동
ㆍ취업
사회
ㆍ복지
ㆍ자선사업
ㆍ재난/안전
문화
교육
ㆍ교육정책
ㆍ온라인교육
ㆍ평생교육
기획
익산인
ㆍ익산인
오피니언
포토
행복소식통
전북
심뇌혈관 질환 이렇게
커뮤니티
ㆍ공지사항
ㆍ독자게시판
ㆍ설문조사

익산시 시민참여형 인구 정책 강화…전입 장려

기사 등록 : 2020-12-22 13:41:00

문명균 기자 art3313@hanmail.net

  • 인쇄하기
  • 스크랩하기
  • 글씨 확대
  • 글씨 축소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 플러스로 공유 카카오스토리로 공유 네이버 블로그로 공유 네이버 밴드로 공유

전입 세대·인구늘리기 유공 시민 전입 장려금

전입 세대 1인당 10만원, 전입 고등학생 지원


 ▲ 익산시청.   ⓒ익산투데이
▲ 익산시청.   ⓒ익산투데이

 

익산시가 인구 유입을 유도하기 위한 각종 전입 장려 시책을 신설하는 등 시민과 함께하는 인구 정책 추진에 박차를 가한다.


시는 22일 시민들의 참여를 확대하기 위해 마련한 인구증가시책 지원 조례 일부 개정안이 시의회 정례회를 통과함에 따라 내년부터 관련 정책을 본격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조례개정으로 다양한 전입 장려금이 확대 지급된다.


우선 다른 지역에서 익산으로 전입한 세대는 전입 장려금으로 1인당 10만원을 지원하며 실거주 미전입자 전입을 유도한 유공 시민에게는 5명 이상 전입 유도 시 50만원, 10인 이상은 100만원을 지급하는 내용이 신설됐다.


이어 전입한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기숙사비를 50%를 지원하며 전입 고등학생 지원금이 첫 학기 10만원에서 30만원으로 확대돼 3년간 최대 80만원까지 지원된다.


지원 조건을 자세히 살펴보면 전입한 세대에 지급되는 ‘전입 장려금’은 타 시군구에서 1년 이상 거주했다가 익산으로 전입 후 6개월 이상 경과해야 지급된다. 


전입 고등학생 기숙사비 지원금도 타 시군구에서 1년 이상 거주 후 익산으로 전입 시 지원된다.


인구늘리기 유공시민 전입 장려금은 전입신고일 기준 1년 이전부터 타 시군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다가 전입 후 3개월 이상 거주한 시민이 있을 경우 전입을 유도한 시민에게 지급된다.


모든 전입 장려금 등은 지역화폐 ‘익산 다이로움’으로 지급되며 골목상권을 포함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익산시 관계자는 “지속 가능한 인구 유입을 위해 다양한 인구증가시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이번 조례 개정으로 타 지역에 주소를 둔 고등학생, 시민 등의 전입을 유도하고 살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한 각종 정책을 추진해 인구 유입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시는 인구 유입을 위해 직원들이 제시한 분야별 각종 아이디어를 토대로 부서별 점검 회의 등을 거쳐 주택, 일자리, 출산·양육, 문화·환경 등 4대 분야의 고강도 인구 대책을 발표했으며 보다 실효성 있는 정책 추진으로 인구 감소 위기 상황을 돌파하는데 적극 나서고 있다.

인기동영상